로고
Login Join
제품문의 HOME > 제품문의 > 제품문의 
총 게시물 331,890건, 최근 10 건
   

블랙클랜스맨-정치적 올바름을 어떻게 표현할 것인가[약스포]

글쓴이 : 살라숑숑 날짜 : 2019-07-12 (금) 23:24 조회 : 0
블랙클랜스맨 - 정치적 올바름을 어떻게 표현할 것인가.


-최근에 영화 매트릭스를 다시 봤습니다. 재미있게 보다가 한편, 정치적으로 참 올바른 영화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주인공과 상대 빌런이 백인남성이긴 하지만, 나머지 주변 인물들을 보면 성별, 인종이 참 다양하게 있죠. 그런데 왜 우리는 그 영화를 보며 거부감을 갖지 않았을까요?

그건 영화 속에서 각 배역에 누가 들어가건, 당위성이 있기 때문입니다. 영화속 세계관에서 흑인 여성이 함장이 되어, 남성보다 뛰어난 능력을 발휘해도 매트릭스 세계관 안에서는 그게 말이 되기 때문입니다.

최근 대중예술에 화두가 되고 있는 그놈이 '정치적 올바름'. 이 영화 블랙클랜스맨은 그 정치적 올바름이 영화의 주요 소재가 됩니다. 하지만 보는 내내, 영화를 다 보고 나서도 크게 거부감이 안들더군요.

이유는 간단합니다. 억지스럽지 않거든요. 보는 사람에게 강요하지도 않습니다. 하지만 같이 고민하게 만들고, 정치적 올바름의 본질에 대해 묻게 만들죠.

흑인형사가 받는 차별보다, 흑인이 kkk단을 수사 한다는 상황에서 오는 역설을 통해 긴장을 만들고, 유머를 만들어 냅니다. 그러면서 그 안에서 정치적 올바름과 인종차별에 대해 고민하게 만들죠.

예를 들어서 주인공 롭은 흑인이지만 형사입니다. 법질서를 유지하는 사람이고 기득권이기 때문에, 같은 흑인 동료들에게는 비난의 대상이 됩니다. 그렇다고 롭이 백인편에 서서 흑인을 괄시하고 핍박하는게 아닙니다. 자신의 방법대로 기득권 백인 한가운데에서 투쟁과 변화를 이끌어 가고 있던 것 이지요. 

과격하고 혁명을 이뤄야 한다는 다른 흑인들과 방향성이 다르다고 그를 비난 할 수는 없는 겁니다.

그리고 롭과 함께 수사를 진행하는 백인형사 플립도, 잊고 있던 자신의 혈통과 유대인이라는 정체성에 직면하는 순간이 옵니다.

그 과정에서 사회가 추구해야 할 정치적 올바름의 방향이 무엇일지 같이 질문하게 만들죠. 답은 간단합니다. 우리는 인종이나 혈통으로 나뉘는 것이 아니라 같은 사회를 구성하고 있는 인간이고, 서로를 인간으로 존중하면 된다는 것 입니다.

물론 영화 마지막에 지금의 현실을 보여주면서, 여전히 비극적인 상황을 관객에게 직면 시킨 지점에서 묵직한 한방이 있더군요.


영화가 끝나고 고민해 봤습니다. 영화가 말하려는게 뭘까? 결국은 정치적 올바름의 본질에 대해 말하고 싶었던 것 같아요. 단순하지만 아직도 이루어지지 않는 것. 강요나 억지, 할당을 통해 만들어지는 것도 아니고 혐오를 통해 만들어지는 것도 절대 아닙니다.

서로의 인간됨을 인정하고 더 나은 사회를 나아가는 것. 그게 정치적인 올바름이라고 이 영화가 말하는 것 같았습니다.


☞특수문자
hi
   

대표: 조현철 | 주소: 충북 보은군 탄부면 상장리 527-4 | E-Mail: msc9773@hanmail.net
Tel : 010-6600-0828 | COPYRIGHT 2014 경성테크 ALL RIGHT RESERVED.